최신뉴스 정책뉴스

Motordaily

2021-12-09 17:12:00

내년 전기차 보조금 지급 기준 변경된다… "차량 최저가 낮아지고 트림 세분화 유도"

123123123123.jpg

환경부는 9일 2022년 전기차 보조금 지침 개정 방안을 추진하고 있다고 발표하며, 전기차 가격을 낮춰 보급하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내년부터 적용될 전기차 구매 보조금은 전기차 차종 다양화 등 생산여건 개선을 반영하여 고성능 대중형 모델 확대를 이끌기 위한 방향으로 개정될 방침이다. 


이를 위해 환경부는 올해 신설된 보조금 100% 지급 상한액을 6천만 원(전기차 기본 판매가 기준)에서 5천5백만 원으로 조정하는 방안을 최종 협의하고 있으며, 상한액을 결정하는 전기차 기본가격 설정 기준을 명확히 할 계획이다.


환경부는 지자체 관계부처 등 유관기관 협의가 마무리되는 데로 보조금 지침 개정안을 내년 1월 초에 확정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23423423.jpg

한편, 내년부터 변경되는 보조금 지침을 적용할 경우 5,980만 원의 기아 EV6 롱레인지 GT-라인 4륜 모델은 보조금을 100% 지급받을 수 있게 된다. 지급 기준이 가장 낮은 가격으로 바뀌기 때문인데, EV6 롱레인지 에어 4륜 모델의 현재 가격은 5,420만 원이다.


현대차 아이오닉5 또한 최상급 트림에 이 기준을 적용하면 보조금을 100% 지급받을 수 있다. 상급 트림인 프레스티지를 선택하고 옵션을 모두 포함하여 차량 가격이 6,130만 원에 달해도 보조금은 전액 받을 수 있게 된다.


테슬라 모델3의 경우는 싱글모터 6,093만 원, 듀얼모터 AWD 7,939만 원 두 가지 트림이 있지만 최저가 트림 가격이 5,500만 원을 넘어 보조금을 50%만 받게 된다. 따라서 테슬라가 국내 전기차 보조금 정책에 맞추려면 국내 제조사와 같이 저가형 모델을 만들고 트림을 세분화하는 전략을 취해야 할 것으로 보인다.

motordaily@naver.com 

 

 

motordaily

BMW i3, 홈런 에디션으로 생산 종료 "누적 25만대 판매 ...

  BMW는 30일(독일 현지시간) 소형 전기차 'i3s 홈런 에디션(i3s HomeRun Edition)'을 30...

motordaily

'포뮬러 E' 2023년 시즌 캘린더 발표…"내년 5월 서울대회...

  세계전기차경주대회(ABB Formula E World Championship, 이하 포뮬러 E)의 2023년 시...

motordaily

아이오닉 5, 미국 IIHS 충돌평가 최고 등급 '톱 세이프티 ...

  현대자동차는 미국 고속도로 안전보험협회(이하 IIHS, Insurance Institute for Highway...

motordaily

캐딜락, 7월 프로모션 및 고객참여 이벤트 진행

  캐딜락이 7월, 주요 차종에 대한 프로모션과 함께 일반 고객과 캐딜락 오너들이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한 이벤트를 ...

motordaily

BMW 한독 모터스, 분당 통합센터 리뉴얼 오픈

  BMW 그룹 코리아의 공식 딜러사인 한독 모터스가 성남시 분당구 궁내동에 위치한 ‘BMW 분당 통합센터’를 리뉴...

motordaily

아이오닉 5, 독일 자동차 전문지 SUV 전기차 비교 평가서 1...

  현대자동차 전용 전기차 모델 아이오닉 5가 독일 유력 자동차 전문지의 비교 테스트에서 또다시 1위를 차지했다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