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뉴스 정책뉴스

Motordaily

2022-05-30 14:04:00

국토부-금감원, 교통사고 허위·과다 입원환자 및 관리실태 단속한다

2313123.jpg

 

국토교통부와 금융감독원은 6월부터 5개월간 지방자치단체, 손해보험협회 등과 함께 전국 소재 병·의원 500여개를 직접 방문하여 교통사고 입원환자 관리 실태에 대해 민·관 합동점검을 실시한다고 30일 밝혔다.


합동점검은 경미한 교통사고 후, 통원치료가 가능함에도 보험금을 목적으로 거짓으로 입원하거나 불필요하게 장기 입원하는 허위·과다입원환자(속칭 ‘가짜환자’)를 적발하기 위한 것으로, 의료기관을 대상으로 입원환자 부재현황 및 입원환자 외출·외박 기록관리 의무 준수 여부를 집중 점검한다.


‘10년에 최초 시행된 이후 매년 입원환자 부재율은 감소하고 있으나, 외출·외박 기록관리 위반율은 증가하는 상황으로, 허위·과다입원환자로 인한 보험금 누수는 보험료 인상으로 이어질 수 있는 만큼 입원환자 관리 실태를 지속적으로 철저히 점검할 예정이다.


입원환자 부재율(%) : (‘19)4.8 → (‘20)4.8 → (‘21)4.5

외출·외박 기록·관리 의무 위반율(%) : (‘19)35.6 → (‘20)33.8 → (‘21)38.1


화면 캡처 2022-05-30 134746.png

이번 점검 대상 의료기관은 과거 위반사례, 높은 입원율 등 문제 병·의원을 중심으로 선정하되, 최근 치료비가 급격히 증가하는 한방 병·의원, 기존 점검에서 제외된 병·의원 등을 포함한다.


위반 정도에 따라 경미사항 위반 병·의원에 대해서는 행정지도를 실시하고, 3개월 이내 재점검을 실시하여 시정사항 미조치 등이 확인되는 경우 과태료를 최소 100만원에서 최대 300만원까지 부과할 계획이다.


국토교통부와 금융감독원은 ‘교통사고 시 환자가 충분한 진료를 받는 것은 중요하지만, 허위 또는 불필요한 장기입원 등의 행태는 근절되어야 한다’라는 기조 아래, 이번 점검을 통해 의료기관이 입원환자 관리를 철저히 이행할 수 있도록 하는 한편, 근본적으로 과잉진료를 유인할 수 있는 불합리한 규정 등이 없는지를 살펴 국민의 보험료 부담이 완화될 수 있도록 노력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 MOTORDAILY -


motordaily

토요타 프리미엄 미니밴 알파드 '2024 올해의 유틸리티'에 선...

  토요타코리아는 프리미엄 미니밴 '알파드(ALPHARD)'가 한국자동차기자협회(KAJA)에서 선정한 ‘2024 올...

motordaily

현대차, 전기차 라이프 생애주기 전 과정 책임지는 프로그램 'E...

현대자동차가 전기차 구매부터 차량 충전, 중고차 잔존가치 보장, 대차 지원에 이르기까지 고객의 EV 라이프를 책임질 통...

motordaily

현대차∙기아, KAIST와 손잡고 차세대 자율주행 개발 나선다

  현대자동차·기아가 국내 최고 과학기술대학인 KAIST(카이스트)와 손잡고 차세대 자율주행 센서 개발에 나선다.&...

motordaily

아우디, 신임 디자인 총괄로 재규어 랜드로버 출신 디자이너 선임

  아우디는 새로운 디자인 총괄로 마시모 프라셀라(Massimo Frascella)를 임명했다고 밝혔다. 프라셀라는...

motordaily

포드코리아, 브롱코 구매 고객 위한 특별 프로모션 진행

  포드세일즈서비스코리아(이하 포드코리아)가 정통 오프로더 '포드 브롱코(Ford Bronco)'를 구매한 고객을 ...

motordaily

올해 4등급 경유차 조기폐차 본격적으로 확대

  환경부가 고농도 미세먼지 저감을 위해 추진 중인 노후 경유차(지게차·굴착기 포함)에 대한 조기폐차 사업을 올해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