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뉴스 정책뉴스

Motordaily

2022-05-30 14:04:00

국토부-금감원, 교통사고 허위·과다 입원환자 및 관리실태 단속한다

2313123.jpg

 

국토교통부와 금융감독원은 6월부터 5개월간 지방자치단체, 손해보험협회 등과 함께 전국 소재 병·의원 500여개를 직접 방문하여 교통사고 입원환자 관리 실태에 대해 민·관 합동점검을 실시한다고 30일 밝혔다.


합동점검은 경미한 교통사고 후, 통원치료가 가능함에도 보험금을 목적으로 거짓으로 입원하거나 불필요하게 장기 입원하는 허위·과다입원환자(속칭 ‘가짜환자’)를 적발하기 위한 것으로, 의료기관을 대상으로 입원환자 부재현황 및 입원환자 외출·외박 기록관리 의무 준수 여부를 집중 점검한다.


‘10년에 최초 시행된 이후 매년 입원환자 부재율은 감소하고 있으나, 외출·외박 기록관리 위반율은 증가하는 상황으로, 허위·과다입원환자로 인한 보험금 누수는 보험료 인상으로 이어질 수 있는 만큼 입원환자 관리 실태를 지속적으로 철저히 점검할 예정이다.


입원환자 부재율(%) : (‘19)4.8 → (‘20)4.8 → (‘21)4.5

외출·외박 기록·관리 의무 위반율(%) : (‘19)35.6 → (‘20)33.8 → (‘21)38.1


화면 캡처 2022-05-30 134746.png

이번 점검 대상 의료기관은 과거 위반사례, 높은 입원율 등 문제 병·의원을 중심으로 선정하되, 최근 치료비가 급격히 증가하는 한방 병·의원, 기존 점검에서 제외된 병·의원 등을 포함한다.


위반 정도에 따라 경미사항 위반 병·의원에 대해서는 행정지도를 실시하고, 3개월 이내 재점검을 실시하여 시정사항 미조치 등이 확인되는 경우 과태료를 최소 100만원에서 최대 300만원까지 부과할 계획이다.


국토교통부와 금융감독원은 ‘교통사고 시 환자가 충분한 진료를 받는 것은 중요하지만, 허위 또는 불필요한 장기입원 등의 행태는 근절되어야 한다’라는 기조 아래, 이번 점검을 통해 의료기관이 입원환자 관리를 철저히 이행할 수 있도록 하는 한편, 근본적으로 과잉진료를 유인할 수 있는 불합리한 규정 등이 없는지를 살펴 국민의 보험료 부담이 완화될 수 있도록 노력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 MOTORDAILY -


motordaily

아이오닉 5, 미국 IIHS 충돌평가 최고 등급 '톱 세이프티 ...

  현대자동차는 미국 고속도로 안전보험협회(이하 IIHS, Insurance Institute for Highway...

motordaily

캐딜락, 7월 프로모션 및 고객참여 이벤트 진행

  캐딜락이 7월, 주요 차종에 대한 프로모션과 함께 일반 고객과 캐딜락 오너들이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한 이벤트를 ...

motordaily

BMW 한독 모터스, 분당 통합센터 리뉴얼 오픈

  BMW 그룹 코리아의 공식 딜러사인 한독 모터스가 성남시 분당구 궁내동에 위치한 ‘BMW 분당 통합센터’를 리뉴...

motordaily

아이오닉 5, 독일 자동차 전문지 SUV 전기차 비교 평가서 1...

  현대자동차 전용 전기차 모델 아이오닉 5가 독일 유력 자동차 전문지의 비교 테스트에서 또다시 1위를 차지했다고 ...

motordaily

BMW가 자사 운전자들에게 "깜빡이를 사용해"라고 요청한 이유는...

  BMW USA는 지난 29일 소셜 미디어 트위터에서 "Use your blinkers."라는 간단한 안내글을 게...

motordaily

재규어, 새로운 전기 SUV 3종 개발한다…"2025년 데뷔 예...

29일 외신 오토카에 따르면 재규어는 새로운 아키텍처를 기반으로 향후 몇 년 안에 출시될 예정인 세 가지 새로운 SUV 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