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차소식 신차출시

Motordaily

2024-05-23 11:37:00

KG 모빌리티, '토레스 EVX 택시 · 코란도 EV 택시' 등 3종 택시 출시

31017998_20240523094926_2517909387.jpg

 

KG 모빌리티(이하 KGM)가 안전성과 편의성을 높인 택시 전용 모델 3종을 출시했다고 23일 밝혔다.


연간 약 4만 대 규모의 택시 시장에 첫 진출을 위해 출사표를 던진 KGM은 △토레스 EVX 택시 △코란도 EV 택시 △더 뉴 토레스 바이퓨얼 LPG 택시 등 중형급 택시 3종을 새롭게 발표했다. 이를 통해 특정 브랜드의 독과점으로 인해 제한적이었던 택시 차종의 라인업을 확대하는 것과 함께, 전기차부터 바이퓨얼 기술을 적용한 차량에 이르기까지 고객의 니즈에 따라 다양하게 선택할 수 있도록 세 개 차종의 택시 전용 모델을 동시에 출시한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두 차량은 외부 충격 및 화재에 뛰어나 내구성과 안전성이 높은 73.4kWh 용량의 리튬인산철(LFP) 블레이드 배터리를 사용하며, 152.2kW 전륜 구동 모터와 최적의 토크 튜닝을 한 감속기를 통해 최고 출력 207마력(ps)과 최대토크 34.6kgf·m의 동력성능을 구현한다.


또한 주행거리가 많은 택시의 특성을 고려해 고전압 배터리 10년/100만km의 국내 최장기간 배터리 무상 보증을 비롯해 구동 모터 10년/16만km 및 일반 부품 5년/10만km 등 업계 최고 수준의 보증기간을 자랑한다.




‘토레스 EVX 택시’는 1회 충전에 복합 433km(도심 473㎞·고속도로 385㎞)의 주행거리와 첨단 안전 사양을 탑재했다. 그뿐만 아니라 △4코너 BSD(Blind Spot Detection) 시스템은 차량의 주변 상황을 전/후측방 4개의 레이더를 통해 360도로 주변 상황을 스스로 인식하고 제어해 사고 발생을 방지하며 △탑승자 및 보행자 사고를 예방하는 첨단 운전자 지원 시스템(ADAS) △동급 최다 8 에어백 △다중 충돌방지시스템 △후진 경고음 시스템 등 다양한 안전 시스템을 적용했다.


‘토레스 EVX 택시’의 판매 가격은 △개인택시 간이과세자 4150만원 △법인/개인택시 일반과세자 4565만원이며 지역별 전기차 택시 보조금에 따라 3300만원대(서울시 기준 842만원, 국고 457만원/지자체 105만원/택시 보조금 280만원 적용) 가격으로 구매할 수 있다.




‘코란도 EV 택시’는 가성비 있는 SUV 전기차를 콘셉트로 지난 2022년 출시된 코란도 이모션의 상품성을 업그레이드한 택시 모델이며 1회 충전 시 복합 401km(도심 433㎞·고속도로 360㎞)를 주행할 수 있다.


‘코란도 EV 택시’의 판매 가격은 △개인택시 간이과세자 약 3939만원 △법인/개인택시 일반과세자 4330만원으로 지역별 전기차 택시 보조금에 따라 3100만원대(서울시 기준 771만원, 국고 399만원/지자체 92만원/택시 보조금 280만원 적용)의 합리적인 가격으로 구매 가능하다.




‘더 뉴 토레스 바이퓨얼 LPG 택시’는 가솔린 엔진 성능과 경제성 높은 LPG를 동시에 사용해 각각의 연료가 갖는 장점을 누릴 수 있는 모델로, 가솔린 차종 대비 약 30%(연 137만원 상당)의 연료비를 절감할 수 있다.


또한 도넛형 LPG 봄베 58ℓ와 가솔린 50ℓ의 연료탱크를 탑재해 완충 시 1000km 이상의 주행이 가능, 장거리 운행에 적합한 것이 특징이다. 특히 운행 상황에 맞춰 버튼 하나로 손쉽게 연료 타입을 전환할 수 있으며, LPG 소진 시 가솔린으로 자동 전환돼 LPG 충전소를 찾아다니는 번거로움을 덜고 연료 소비를 최적화함으로써 유연한 운영이 가능하다.


겨울철 주행에도 뛰어난 성능을 자랑한다. 1.5 GDI 가솔린 터보 엔진은 최고 출력 165ps, 최대토크 27.3kg·m 및 복합연비 8.9km/ℓ로 2.0 LPG 엔진 대비 우수한 출력을 선보이며 5년/10만km의 국내 최장 무상 서비스 기간을 보증한다.


‘더 뉴 토레스 바이퓨얼 LPG 택시’의 판매 가격은 △개인택시 간이과세자 2810만원(LPG 개조 부가세 면제) △법인/개인택시 일반과세자 3091만원이다.


KGM은 택시 시장 변화에 부응하고자 세 가지 모델의 택시를 동시에 출시해 고객 선택의 폭을 확대했다며, 최첨단 편의사양 등 운전자와 승객의 편의를 위한 상품구성을 통해 최상의 탑승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고 밝혔다.


-MOTORDAILY-




motordaily

페라리, 전기차 개발 본격화…"마라넬로에 신규 생산공장 짓는다"

  페라리가 첫 번째 전기차를 내년 말 출시하기 위해 이탈리아 마라넬로에 새로운 생산 공장을 세우고 있다. 1...

motordaily

BMW, "첫 M 전기 세단은 역대 가장 빠른 가속력을 갖출 것...

  BMW가 차세대 전기차 라인업으로 개발하고 있는 노이어 클라쎄(Neue Klasse) 기반 M 모델에 대해 몇 ...

motordaily

메르세데스-AMG C클래스 EV 스파이샷…"테슬라 모델3 퍼포먼...

  메르세데스-AMG는 고성능 전기 C클래스를 출시하기 위해 개발 중이며 최근 프로토타입 차량이 도로 위에서 스파이...

motordaily

연식 변경 모델 '2025 아반떼' 출시…"선호 사양 확대 적용...

현대자동차가 준중형 세단 더 뉴 아반떼의 연식 변경 모델 ‘2025 아반떼’를 20일(목) 출시하고 본격적인 판매에 돌...

motordaily

2025 BMW X3 데뷔…"대폭 변화된 디자인으로 iX3와 함...

  BMW는 대담한 스타일링과 하이브리드 파워트레인 등으로 새롭게 변화된 중형 SUV '2025 BMW X3'를 1...

motordaily

마세라티, MC12 탄생 20주년 기념해 MC20 스페셜 에디션...

  마세라티는 2004년 데뷔한 MC12 슈퍼카의 20주년을 기념해 MC20의 새로운 스페셜 에디션 2종을 18...